::: 원불교 원남교당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홈 회원가입 로그인
원불교/원남교당소식
공지사항
공부참여마당
포토갤러리
교도동정/경조사
교당행사동영상
감각감상/깨달음
자유게시판
검색
관련사이트
 
Home > 교도마당 > 원불교/원남교당소식

                     ::: 로그인후 글쓰기 버튼이 나타납니다. 이용에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
 
작성일 : 2015-10-11 21:03
원남교당 김인덕 교도/원불교신문 [1771호] 2015년 10월 09일
 글쓴이 : 임상덕
조회 : 1,017  



원남교당 김인덕 교도 
도쿄대 박사학위 논문
학교도서관서 자유연구 강화 

원불교신문 [1771호] 2015년 10월 09일 (금)
강법진 기자 kang@wonnews.co.kr 



"1등이 아니면 인정받지 못하는 사회, 누구라도 관심을 가지고 이룬 분야는 모두가 다 소중한 사회자산이다. 초등학교 때부터 주변의 작은 것에 관심을 가지고 스스로 학습하는 능력을 길러야 한다. 그 시작이 도서관이 되길 바란다."

9월25일 도쿄대학원에서 '학교도서관에서 자유연구의 현황 분석: 지바현 소데가우라시의 독서교육사례를 중심으로'라는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수득한 원남교당 김인덕 교도의 말이다.

그는 대산종사의 손녀(부친 김성관 교무)로 원광여자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이화여자대학교에서 교육학 석사를 수득했다. 수학 중 전 과목 최우수 성적을 받을 만큼 뛰어난 학업능력을 발휘한 그는 석사 과정 중 도서관 연구원으로 활동했던 경험이 박사학위 논문에 큰 영향을 줬다.

그는 학교문제의 가장 큰 요인을 학생들이 자율적으로 교육받지 못한 사회환경이라 보았다. 그는 "달팽이의 생태를 알고 싶으면 직접 키워 보기도 하고 스스로 자료를 조사하여 이론을 정립해 가는 학습 능력이 필요하다"며 그 매개가 학교도서관이라 말했다.

그는 "학교도서관은 학습 방법을 스스로 찾아가는 자율학습장이다. 초등학교 때부터 이러한 능력을 차근차근 키워 가면 성인이 돼서 문제해결 능력이 생긴다"고 피력했다.

그가 사례로 발표한 일본 지바현 소데가우라시는 13군데 공립학교에 도서관 제도를 활성화시킨 선진사례다. 그는 "지금의 경쟁적이고 타율적인 교육환경은 아이들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사회적 문제다. 우리 각자가 조금씩 책임의식을 가지고 개선해 가야 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그는 교단에 대한 보은으로 종합교육과학이나 문헌정보학 분야에서 차후 활동할 수 있기를 바랐다. 도쿄대 수학 중 이재덕 교도(원남교당)와 만나 결혼 후 현재 딸 은소와 서울에서 살고 있다.


 
 

 
Total 9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원기 103년 출가서원식 안내 관리자 2018-12-10 1137
63 원기101년 대각개교절 경축사 / 인과의 진리(원불교신… 임상덕 2016-04-29 999
62 이토 산행 광릉수목원 다녀 왔읍니다 (7) 이선국 2012-07-14 1004
61 원기99년 대각개교절 경축사 / 부처가 되는 길 임상덕 2014-04-27 1012
60 판화가 이철수 원불교 교전 대종경 임상덕 2014-07-13 1016
59 원남교당 김인덕 교도/원불교신문 [1771호] 2015년 10… 임상덕 2015-10-11 1018
58 봄바람 새바람 신바람 법회 출발전 임상덕 2012-04-28 1019
57 원남에 부는 바람 바람 바람 - 한울안신문(원기97년 5… (1) 임상덕 2012-05-07 1033
56 故 양타원 송경심 圓正師 추모법회 ㅡ 원기 97년 9월 … 임상덕 2012-09-16 1034
55 4월 8일 법회 안내사항입니다 임상덕 2012-04-07 1036
54 원불교 “대동화합의 길로 함께 가자” /서울광장서 … 임상덕 2016-04-27 1044
53 ‘O’, 구원보다 동반…“법복자락만 봐도 근심 사라… 임상덕 2016-04-27 1045
52 원기 97년 7월 22일 오덕훈련원 종법사님 특별 법회 (14) 이선국 2012-07-22 1047
51 교도정기훈련(오덕훈련원) - 원기98년9월28-29일/한울… 임상덕 2013-10-12 1053
50 대산 종사 탄생 100주년 기념 대법회 임상덕 2014-05-25 1063
49 신타원 김혜성 종사를 보내며 임상덕 2013-07-28 1087
 
 
 1  2  3  4  5  6  7  
and or
회원가입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오시는길
서울시 종로구 원남동22-1 원불교 원남교당 (우)110-450 TEL: 02-762-9100, 02-762-9133
이메일: wwonnam@hanmail.net, FAX: 02-745-5987, Copyright (C) 2014 원남교당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