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원불교 원남교당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홈 회원가입 로그인
원불교FAQ
신입교도공부
101문100답
성리공부
공부자료실
The Scriptures(LINK)
교당 역사 추모관
검색
관련사이트
 
Home > 공부방/자료실 > 101문100답

                     ::: 로그인후 글쓰기 버튼이 나타납니다. 이용에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
 
작성일 : 2008-06-23 20:17
28. 윤회가 정말 있나요
 글쓴이 : 원불교
조회 : 1,757  

윤회란 곧 삶과 죽음의 문제입니다.

종교에는 많은 역할이 있지만 그 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역할 중 하나가 바로 죽음의 문제를 해결하는 일입니다.

원불교의 죽음에 대한 인식은 법신불 일원상에 근거하고 있습니다. 둥근 일원상처럼 삶과 죽음은 시작과 끝이 아니라 변화라는 것입니다.

대종경 서품 1장에 보면, 대종사님께서 대각을 이루시고 “만유가 한 체성이며 만법이 한 근원이로다. 이 가운데 생멸 없는 도와 인과 보응되는 이치가 서로 바탕하여 한 두렷한 기틀을 지었도다.”라고 하셨습니다.

대종경 천도품 5장에서는 “이 우주와 만물도 또한 그 근본은 본연 청정한 성품 자리로 한 이름도 없고, 한 형상도 없고, 가고 오는 것도 없고, 죽고 나는 것도 없고, …<중략>… 만물은 생로병사를 따라 육도와 사생으로 변화하고, 일월은 왕래하여 주야를 변화시키는 것과 같이 너의 육신 나고 죽는 것도 또한 변화는 될지언정 생사는 아니니라.”라고 하여 죽음이 본직적으로 생멸(生滅)이 아님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즉 생과 사는 시작과 끝이 아니라 곧 변화임을 가르치고 계십니다.

대종경 천도품 1장에서는 “생은 사의 근본이요, 사는 생의 근본”이라고 하여 변화 속에 생과 사의 관계를 밝혀놓기도 하셨습니다. 즉 잘 죽는 사람이라야 잘 살 수 있으며, 잘 나서 잘 사는 사람이라야 잘 죽을 수 있다는 말씀입니다.

현재 우리 나라 굴지의 회사 회장으로 있는 모씨의 가정에 있었던 실화입니다

모씨의 할아버지는 그 고을에서 3천석을 하며 사는 이름난 부자였습니다.
하루는 마을에 나갔다가 해산을 한 산모가 먹을 것도 없고 추운 방에서 땔 것도 없이 고생하는 것을 보고는 ‘가난한 사람이 아이를 낳으면 쌀 3말과 미역 한 통을 주리라.’ 결심을 하고 실행에 옮기었습니다.
또 얼마가 지나서, 가난한 사람이 죽었는데 장례 치를 비용이 없어 송장을 수수대로 감싸 지게에 지고 가는 것을 보게 되었습니다.
모씨의 할아버지는 송장을 수수 대에 싸서 지고 가니 냄새도 나려니와 이 생에서 죽어 마지막 떠나는 길에 예의가 아니라는 생각이 들어, ‘가난한 집에 초상이 나면 송장을 넣을 수 있는 관 하나와 짚신 한 죽 - 한죽은 10켤레, 당시는 고무신이 없어 모두 짚신을 신었다.- 을 주리라.’ 결심하고 실행을 하였습니다.
그러자 이 소문은 인근에 퍼져 가난한 집안에서 아이를 낳거나 초상이 나면 의례이 찾아와 쌀과 미역, 짚신 등을 얻어 가는 사람들이 매일 줄을 이었습니다.
이렇게 어려운 사람들을 돌보아 주다보니 3천석 재산도 지탱하하지 못하고 점점 기울어지게 되어, 모씨의 할아버지는 할 수 없이 가산을 정리하여 이웃 고을로 이사를 하여 살다가 돌아가셨습니다.
장례를 치리고 난 얼마 뒤 모씨 어머니가 꿈을 꾸니 시아버지가 등에 업히는 것이었습니다. 며느리는 꿈이지만 하도 민망스러워 “아버님, 왜 이러세요.”하고 뒤를 돌아다보니, 시아버지가 아이가 되어 등에 업히어 있었습니다.
“시아버지가 죽어 손자로 왔다.”는 소문은 금새 고을에 퍼지게 되었고, 사람들은 입을 모아 “저 집은 지금 가난하지만 할아버지가 죽어 손자로 왔으니, 반드시 크게 성공하여 부자로 살것이라.”고 하였습니다.
그 뒤 장성한 손자는 조그마한 사업을 시작하더니 날로 번창하여 국내 굴지의 회사 회장이 되고 부자로 잘 살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묘한 것은 그 회사 임직원들의 고향을 보면 많은 수가 할아버지가 사셨던 고을 출신이라는 것입니다.
옛날 할아버지에게 은혜를 입은 사람들이 다시 태어나 그 손자의 회사에 들어와 옛날에 입은 은혜를 보은하기 위해 열심히 일을 하여 주기 때문에 회사가 날로 발전하고 있는 것입니다.
모르는 사람은 이를 두고 할아버지가 선업을 행해서 손자가 복을 받는다고 생각하겠지만 실은 자기가 지어서 자기가 받는 것입니다.<인과의 세계, 48쪽>

이처럼 지은 업을 따라 그 과(果)를 받으며 윤회하는 모습을 알 수 있는 이야기들은 많이 있습니다.



 
 

 
Total 11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원불교 4축2재 관리자 2013-12-04 2444
113 원불교 4축2재 관리자 2013-12-04 2444
112 원불교에 관해서 이선국 2012-07-03 928
111 1. 개교(開敎)의 동기(動機)는? 운영진 2008-07-31 1539
110 2. 신앙의 대상은? 운영진 2008-07-31 1688
109 3. 원불교의 창시자는 누구인가? 운영진 2008-07-31 2687
108 4. 원불교는 언제 생겼나? 운영진 2008-07-31 1513
107 5. 원불교는 어디에서 발생했나? 운영진 2008-07-31 1962
106 6. 원불교와 불교의 같은 점, 다른 점은? 운영진 2008-07-31 2026
105 7. 원불교는 어디에 있나? 운영진 2008-07-31 1390
104 8. 원불교에서는 무엇을 가르치는가? 운영진 2008-07-31 1235
103 9. "○"은 무엇인가? 운영진 2008-07-31 1452
102 10. "○"은 어디에 있나? 운영진 2008-07-31 1233
101 11. 원불교에서 사용하는 용어풀이 운영진 2008-07-31 1969
100 1. 나만 착하면 되지 무엇 때문에 교당을 다녀야 하나… (3) 원불교 2008-06-23 1325
99 2. 종교인들은 더 위선적인 것 같아요 원불교 2008-06-23 1267
98 3. 많은 종교 중에 왜 원불교를 다니나요? 원불교 2008-06-23 1342
97 4. 경제적 부담이 될 것 같아서요 원불교 2008-06-23 1383
96 5. 괴로운 일이 너무 많아서 교당에 못 나가겠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483
95 6. 교당에 잘 다니는 사람들이 불행한 일을 왜 당하나… 원불교 2008-06-23 1334
94 7. 마음으로만 믿으면 되지 꼭 교당에 다닐 필요가 있… 원불교 2008-06-23 1129
93 8. 일요일 하루만이라도 편하게 쉬고 싶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349
92 9. 계문을 지켜야 한다는 것이 부담스럽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240
91 10. 종교에는 관심 없어요 원불교 2008-06-23 1116
90 11. 생활이 복잡해서 정리한 다음에 교당에 다니겠습… 원불교 2008-06-23 1338
89 12. 죽으면 끝인데 법신불(부처님)은 믿어서 뭐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620
88 13. 나쁜 사람이 더 잘 사는데 법신불(부처님)을 믿어… 원불교 2008-06-23 1390
87 14. 원불교 경전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948
86 15. 신앙 생활을 시작한다고 해도 잘 할 자신이 없습… 원불교 2008-06-23 1270
85 16. 다른 종교를 믿고 있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133
84 17. 신앙 생활을 않고도 잘 살았는데 교당에 다닐 필… 원불교 2008-06-23 1175
83 18. 우리 집안은 대대로 믿는 종교가 있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187
82 19. 종교는 불필요한 낭비 기관이라고 생각합니다 원불교 2008-06-23 1091
81 20. 헌공금은 얼마나 내야 하나요 (1) 원불교 2008-06-23 1788
80 21. 교당은 나가지 않지만 염불ㆍ선ㆍ기도는 가끔합니… 원불교 2008-06-23 1380
79 22.법신불께서 원하는 것을 들어주신다면 교당에 다니… 원불교 2008-06-23 1468
78 23 상사와 종교가 달라 종교 관계로 불편해지고 싶지 … 원불교 2008-06-23 1208
77 24. 신체 장애 때문에 용기가 나지 않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159
76 25. 술과 담배를 못하게 해서 교당에 안 나갑니다 원불교 2008-06-23 1583
75 26. 원불교의 중심 사상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331
74 27. 인과의 진리가 정말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386
73 28. 윤회가 정말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758
72 29. 어떻게 하면 신앙심이 살아날 수 있을까요 원불교 2008-06-23 1210
71 30. 즐기기에도 시간이 부족한데 언제 교당에 나갑니… 원불교 2008-06-23 1145
70 31. 계속 원불교를 다니라고 하니 매우 부담스럽습니… 원불교 2008-06-23 1226
69 32. 세상에 믿을 수 있는 것은 나 자신밖에 없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225
68 33. 직장 때문에 일요법회에 참석할 수 없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251
67 34. 종교는 사치라고 생각합니다. 원불교 2008-06-23 1231
66 35. 교당도 좋지만 학생은 공부가 먼저 아닌가요 원불교 2008-06-23 1117
65 36. 죄가 많아서 교당에 가는 것이 망설여집니다 원불교 2008-06-23 1049
64 37.인연이 되면 언젠가는 믿게 되겠지요 원불교 2008-06-23 1216
63 38.믿으려면 일찍 믿어야지 너무 늦었어요 원불교 2008-06-23 1209
62 39.원불교를 믿음으로써 소외 당할까봐 걱정됩니다 원불교 2008-06-23 1178
61 40. 너무 깊이 빠져 들까봐 두렵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108
60 41. 행사와 모임에 참석하라는 요구가 많을 것 같아 … 원불교 2008-06-23 1100
59 42. 생업으로 계문을 범하게 되는 교당에 가기가 망설… 원불교 2008-06-23 1288
58 43. 교당이 멀어서 가기가 힘듭니다 원불교 2008-06-23 1160
57 44. 법신불(부처님)은 정말 우리의 기도를 들어주시나… 원불교 2008-06-23 1787
56 45. 원불교 교도들은 사람이 좋은데 비결이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320
55 46. 대각개교절은 무슨 날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600
54 47. 법인절은 무슨 날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969
53 48. 교무님들은 결혼을 할 수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679
52 49. 여자 교무님들의 결혼 금지는 남녀 차별이 아닌가… 원불교 2008-06-23 2054
51 50. 전무출신(專務出身)이란 어떤 분인가 원불교 2008-06-23 1392
50 51. 원불교는 창조론에 대해 어떤 입장을 가지고 있나… 원불교 2008-06-23 1377
49 52. 원불교에서는 선(禪)을 어떻게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213
48 53. 원불교는 어떤 부처님을 믿나요 원불교 2008-06-23 1769
47 54.원불교와 불교는 어떤 관계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587
46 55. 소태산 대종사님을 왜 새 부처님이라고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593
45 56. 원불교는 언제 어느 곳에서 시작 되었나요 원불교 2008-06-23 1219
44 57. 왜 원불교라고 하였나요 원불교 2008-06-23 1067
43 58. 원불교 개교의 동기는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575
42 59. 교당에서 교무님들은 무슨 일을 하시나요 원불교 2008-06-23 1258
41 60. 원불교 법당에는 왜 불상이 없나요 원불교 2008-06-23 1890
40 61. 원불교에서는 제사를 어떻게 지내나요 원불교 2008-06-23 2412
39 62. 천도재를 지내면 죽은 사람이 정말 왕생극락하게 … 원불교 2008-06-23 2464
38 63. 원불교인의 하루 일과는 어떻게 이루어지나요 원불교 2008-06-23 1328
37 64. 교당은 고리타분하고 교도들은 재미가 없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129
36 65. 교화단은 무엇 하는 모임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261
35 66. 원불교에서는 불공을 어떻게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394
34 67.심고(心告)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387
33 68. 수행은 왜 해야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122
32 69. 화두(話頭)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528
31 70, 사은(四恩)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966
30 71. 삼학(三學)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402
29 73. 원불교의 인사법을 알고 싶어요 원불교 2008-06-23 1242
28 74. 원불교와 천도교 증산교는 어떤 관계가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2352
27 75. 정말 극락과 지옥이 있을까요 원불교 2008-06-23 1657
26 76. 수행을 많이 하면 사리가 나온다던 데요 원불교 2008-06-23 1229
25 77. 교도가 지켜야 할 것들에 대해서 말씀해 주세요 원불교 2008-06-23 1256
24 78. 교무님이 되려면 어떤 교육 과정을 거쳐야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309
23 79. 신앙 생활은 여자들이나 하는 것이지요 원불교 2008-06-23 1125
22 80. 종교 인구가 늘어난 만큼 범죄는 줄어야 하지 않… 원불교 2008-06-23 1162
21 81. 원불교가 성장하고 있는 비결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093
20 82. 원불교도 신을 믿나요 원불교 2008-06-23 1235
19 83. 원불교는 유심인가요, 유물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103
18 84. 포교를 위해 방송·언론에 홍보를 해야 하지 않을… 원불교 2008-06-23 1240
17 85. 후천 개벽이란 무엇을 말하며 그 시기는 언제인가… 원불교 2008-06-23 2674
16 86. 원불교는 공산주의에 대해서 어떤 입장을 가지고 … 원불교 2008-06-23 1299
15 87. 일제하에서 원불교는 민족해방을 위해 무슨 일을 … 원불교 2008-06-23 1646
14 88. 원불교는 종말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294
13 89. 원불교는 통일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158
12 90. 원불교에 가면 무엇을 배우나요 원불교 2008-06-23 1206
11 91. 원불교는 낙태를 어떻게 생각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409
10 92. 유일신(하나님)과 법신불은 어떤 차이가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2044
9 93. 원불교는 이혼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261
8 94. 원불교는 환경 오염에 대해 어떤 입장을 가지고 … 원불교 2008-06-23 1218
7 95. 부모를 모시지 않으려는 세태에 대해 어떤 입장인… 원불교 2008-06-23 1133
6 96. 새벽종은 33번 저녁종은 28번을 치는데 무슨 뜻이… 원불교 2008-06-23 2042
5 97. 원불교는 인권 문제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 원불교 2008-06-23 1325
4 98. 원불교를 믿으면 신통력을 얻을 수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531
3 99. 원불교에서는 어떤 사업들을 하고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293
2 100. 원불교에서는 직업에 귀천이 있다고 생각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338
1 101. 어떻게 하면 죽음의 길을 잘 다녀올 수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504
 
 
and or
회원가입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오시는길
서울시 종로구 원남동22-1 원불교 원남교당 (우)110-450 TEL: 02-762-9100, 02-762-9133
이메일: wwonnam@hanmail.net, FAX: 02-745-5987, Copyright (C) 2014 원남교당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