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원불교 원남교당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홈 회원가입 로그인
원불교FAQ
신입교도공부
101문100답
성리공부
공부자료실
The Scriptures(LINK)
교당 역사 추모관
검색
관련사이트
 
Home > 공부방/자료실 > 101문100답

                     ::: 로그인후 글쓰기 버튼이 나타납니다. 이용에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
 
작성일 : 2008-07-31 20:23
1. 개교(開敎)의 동기(動機)는?
 글쓴이 : 운영진
조회 : 1,584  
이유 같지 않은 이유

상상하기 끔찍한 일이지만 어떤 사람이 한사람을 칼로 찔러서 살해한다고 하자. 충동범이 아닌 다음에야 정말 지독한 마음을 먹었거나 인간이기를 포기하는 결단이 있어야 가능한 일일 것이다.

한층 더 끔찍한 상상을 해보자. 어떤 사람이 칼이나 다른 원시적 무기로 백명을 살해한다고 가정을 하면 또 어떨까? 도대체 그것이 가능하기나 한 일일까?

그러나, 일년전 아프리카 르완다에선 내전으로 50만명이 죽었고 300여만명의 난민이 아직도 떠돌고 있다. 그 곳 난민촌에서는 1분에 1명씩 사람이 죽어 간다. 보스니아에서는 3년간의 내전으로 20만명이 희생되었다. 불가능하다고 생각되는 일이 지금 우리 곁에서 벌어지고 있는 것이다.

인간의 역사는 그 발전과 함께 살상의 규모를 더해 가고 있으니 그 까닭은 도대체 어디에 있는 것인가? 문명의 발달과 함께 인간의 잔인함과 추악함도 더욱 발달(?)하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

1차대전의 대량살상(사망 854만명)은 2차대전(사망 5200만명)에 의해 그 기록이 경신(?)되고 이제는 3차대전의 문턱에서 인류공멸의 공포가 폭넓은(?) 공감대를 획득하고 있다. 한 사람을 칼로 찔러 죽이는 것보다 원자폭탄의 단추 몇 개를 눌러서 인류를 전멸시키는 것이 더 손쉬워진 세상, 대량살상이 마치 전자게임처럼 이루어질 수 있는 세상이 되어 버린 것이다.

우리는 우리의 삶을 떠받치고 있는 문명의 정체를 현기증 나는 눈으로 바라볼 수 밖에 없다. 가장 권위있는 상이랄 수 있는 노벨 평화상의 뒤안길에 대량살상의 무기가 된 다이너마이트의 포연이 자욱하고 그 속엔 광산 일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노벨의 노력이 있었다는 이율배반을 보아야 하고, 또다시 아인슈타인과 원자폭탄 사이에 감춰진 이율배반을 보아야만 한다.

이제 우리는 하나의 선택을 해야만 한다. 불편하지만 안전한 원시로 돌아갈 것인가? 아니면 편리하지만 위험천만한 문명의 액셀러레이터 페달을 계속 밟을 것인가? 물론 그 선택은 우리에게 모두 쓴 잔일 수 밖에 없다. 두 가지 모두 바람직한 선택은 아닌 것이다.

지금 우리가 할 수 있는 가장 바람직한 선택은 물질문명의 선용이고 정신문명과 물질문명의 조화이다. 따라서 정신문명이 물질문명을 선도하여 마음의 낙원과 몸의 낙원이 어우러지는 세상을 만들어 가야 한다는 당위적 의무가 우리 앞에 놓여 있다.

80년 전 일찍이 삶의 원리를 깨달으신 소태산 박중빈 대종사는 현대문명을 물질문명과 정신문명의 부조화라는 관점에서 진단하고 그 처방을 내리니 바로 정신세력의 확장에 의한 조화로운 문명세계 건설이었다.

사문유관을 하면서 인간의 생.로.병.사로부터 해탈을 외친 석가모니 부처님이나, 우상숭배에 빠져있는 유대인들에게 하나님 여호와의 소식을 전하며 천국의 도래를 외친 예수님의 가르침에 비하면 실로 "이유 같지 않은 이유" 같아 보인다.

그러나 20세기의 문턱에서 문을 연 원불교의 개교동기는 그 창시자에 의해 다음과 같이 경전에 명시되었다.

"모든 사람이 도리어 저 물질의 노예생활을 면하지 못하게 되었으니, 그 생활에 어찌 파란고해(波瀾苦海)가 없으리요. 그러므로, 진리적 종교의 신앙과 사실적 도덕의 훈련으로써 정신의 세력을 확장하고, 물질의 세력을 항복 받아, 파란고해의 일체생령을 광대무량한 낙원(樂園)으로 인도하려 함이 그 동기니라."

소태산 대종사는 "현대 문명인들을 노예생활에서 해방시키기 위해서(?)"라는 "이유 같지 않은 이유"로 새시대의 새 종교 원불교를 창교한 것이다.


 
 

 
Total 11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원불교 4축2재 관리자 2013-12-04 2656
113 원불교 4축2재 관리자 2013-12-04 2656
112 원불교에 관해서 이선국 2012-07-03 974
111 1. 개교(開敎)의 동기(動機)는? 운영진 2008-07-31 1585
110 2. 신앙의 대상은? 운영진 2008-07-31 1747
109 3. 원불교의 창시자는 누구인가? 운영진 2008-07-31 2737
108 4. 원불교는 언제 생겼나? 운영진 2008-07-31 1555
107 5. 원불교는 어디에서 발생했나? 운영진 2008-07-31 2015
106 6. 원불교와 불교의 같은 점, 다른 점은? 운영진 2008-07-31 2116
105 7. 원불교는 어디에 있나? 운영진 2008-07-31 1441
104 8. 원불교에서는 무엇을 가르치는가? 운영진 2008-07-31 1285
103 9. "○"은 무엇인가? 운영진 2008-07-31 1513
102 10. "○"은 어디에 있나? 운영진 2008-07-31 1277
101 11. 원불교에서 사용하는 용어풀이 운영진 2008-07-31 2038
100 1. 나만 착하면 되지 무엇 때문에 교당을 다녀야 하나… (3) 원불교 2008-06-23 1373
99 2. 종교인들은 더 위선적인 것 같아요 원불교 2008-06-23 1315
98 3. 많은 종교 중에 왜 원불교를 다니나요? 원불교 2008-06-23 1393
97 4. 경제적 부담이 될 것 같아서요 원불교 2008-06-23 1432
96 5. 괴로운 일이 너무 많아서 교당에 못 나가겠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536
95 6. 교당에 잘 다니는 사람들이 불행한 일을 왜 당하나… 원불교 2008-06-23 1382
94 7. 마음으로만 믿으면 되지 꼭 교당에 다닐 필요가 있… 원불교 2008-06-23 1175
93 8. 일요일 하루만이라도 편하게 쉬고 싶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392
92 9. 계문을 지켜야 한다는 것이 부담스럽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286
91 10. 종교에는 관심 없어요 원불교 2008-06-23 1158
90 11. 생활이 복잡해서 정리한 다음에 교당에 다니겠습… 원불교 2008-06-23 1380
89 12. 죽으면 끝인데 법신불(부처님)은 믿어서 뭐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666
88 13. 나쁜 사람이 더 잘 사는데 법신불(부처님)을 믿어… 원불교 2008-06-23 1435
87 14. 원불교 경전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2001
86 15. 신앙 생활을 시작한다고 해도 잘 할 자신이 없습… 원불교 2008-06-23 1311
85 16. 다른 종교를 믿고 있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175
84 17. 신앙 생활을 않고도 잘 살았는데 교당에 다닐 필… 원불교 2008-06-23 1213
83 18. 우리 집안은 대대로 믿는 종교가 있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235
82 19. 종교는 불필요한 낭비 기관이라고 생각합니다 원불교 2008-06-23 1151
81 20. 헌공금은 얼마나 내야 하나요 (1) 원불교 2008-06-23 1854
80 21. 교당은 나가지 않지만 염불ㆍ선ㆍ기도는 가끔합니… 원불교 2008-06-23 1417
79 22.법신불께서 원하는 것을 들어주신다면 교당에 다니… 원불교 2008-06-23 1510
78 23 상사와 종교가 달라 종교 관계로 불편해지고 싶지 … 원불교 2008-06-23 1252
77 24. 신체 장애 때문에 용기가 나지 않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200
76 25. 술과 담배를 못하게 해서 교당에 안 나갑니다 원불교 2008-06-23 1644
75 26. 원불교의 중심 사상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372
74 27. 인과의 진리가 정말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428
73 28. 윤회가 정말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824
72 29. 어떻게 하면 신앙심이 살아날 수 있을까요 원불교 2008-06-23 1248
71 30. 즐기기에도 시간이 부족한데 언제 교당에 나갑니… 원불교 2008-06-23 1184
70 31. 계속 원불교를 다니라고 하니 매우 부담스럽습니… 원불교 2008-06-23 1270
69 32. 세상에 믿을 수 있는 것은 나 자신밖에 없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270
68 33. 직장 때문에 일요법회에 참석할 수 없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293
67 34. 종교는 사치라고 생각합니다. 원불교 2008-06-23 1283
66 35. 교당도 좋지만 학생은 공부가 먼저 아닌가요 원불교 2008-06-23 1157
65 36. 죄가 많아서 교당에 가는 것이 망설여집니다 원불교 2008-06-23 1090
64 37.인연이 되면 언젠가는 믿게 되겠지요 원불교 2008-06-23 1256
63 38.믿으려면 일찍 믿어야지 너무 늦었어요 원불교 2008-06-23 1248
62 39.원불교를 믿음으로써 소외 당할까봐 걱정됩니다 원불교 2008-06-23 1215
61 40. 너무 깊이 빠져 들까봐 두렵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147
60 41. 행사와 모임에 참석하라는 요구가 많을 것 같아 … 원불교 2008-06-23 1143
59 42. 생업으로 계문을 범하게 되는 교당에 가기가 망설… 원불교 2008-06-23 1336
58 43. 교당이 멀어서 가기가 힘듭니다 원불교 2008-06-23 1201
57 44. 법신불(부처님)은 정말 우리의 기도를 들어주시나… 원불교 2008-06-23 1830
56 45. 원불교 교도들은 사람이 좋은데 비결이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361
55 46. 대각개교절은 무슨 날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641
54 47. 법인절은 무슨 날인가요 원불교 2008-06-23 2052
53 48. 교무님들은 결혼을 할 수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729
52 49. 여자 교무님들의 결혼 금지는 남녀 차별이 아닌가… 원불교 2008-06-23 2100
51 50. 전무출신(專務出身)이란 어떤 분인가 원불교 2008-06-23 1444
50 51. 원불교는 창조론에 대해 어떤 입장을 가지고 있나… 원불교 2008-06-23 1425
49 52. 원불교에서는 선(禪)을 어떻게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255
48 53. 원불교는 어떤 부처님을 믿나요 원불교 2008-06-23 1820
47 54.원불교와 불교는 어떤 관계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633
46 55. 소태산 대종사님을 왜 새 부처님이라고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631
45 56. 원불교는 언제 어느 곳에서 시작 되었나요 원불교 2008-06-23 1257
44 57. 왜 원불교라고 하였나요 원불교 2008-06-23 1101
43 58. 원불교 개교의 동기는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626
42 59. 교당에서 교무님들은 무슨 일을 하시나요 원불교 2008-06-23 1299
41 60. 원불교 법당에는 왜 불상이 없나요 원불교 2008-06-23 2120
40 61. 원불교에서는 제사를 어떻게 지내나요 원불교 2008-06-23 2489
39 62. 천도재를 지내면 죽은 사람이 정말 왕생극락하게 … 원불교 2008-06-23 2520
38 63. 원불교인의 하루 일과는 어떻게 이루어지나요 원불교 2008-06-23 1375
37 64. 교당은 고리타분하고 교도들은 재미가 없습니다 원불교 2008-06-23 1167
36 65. 교화단은 무엇 하는 모임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392
35 66. 원불교에서는 불공을 어떻게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440
34 67.심고(心告)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436
33 68. 수행은 왜 해야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163
32 69. 화두(話頭)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573
31 70, 사은(四恩)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2044
30 71. 삼학(三學)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481
29 73. 원불교의 인사법을 알고 싶어요 원불교 2008-06-23 1290
28 74. 원불교와 천도교 증산교는 어떤 관계가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2423
27 75. 정말 극락과 지옥이 있을까요 원불교 2008-06-23 1702
26 76. 수행을 많이 하면 사리가 나온다던 데요 원불교 2008-06-23 1267
25 77. 교도가 지켜야 할 것들에 대해서 말씀해 주세요 원불교 2008-06-23 1306
24 78. 교무님이 되려면 어떤 교육 과정을 거쳐야 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363
23 79. 신앙 생활은 여자들이나 하는 것이지요 원불교 2008-06-23 1171
22 80. 종교 인구가 늘어난 만큼 범죄는 줄어야 하지 않… 원불교 2008-06-23 1200
21 81. 원불교가 성장하고 있는 비결은 무엇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135
20 82. 원불교도 신을 믿나요 원불교 2008-06-23 1291
19 83. 원불교는 유심인가요, 유물인가요 원불교 2008-06-23 1144
18 84. 포교를 위해 방송·언론에 홍보를 해야 하지 않을… 원불교 2008-06-23 1281
17 85. 후천 개벽이란 무엇을 말하며 그 시기는 언제인가… 원불교 2008-06-23 2739
16 86. 원불교는 공산주의에 대해서 어떤 입장을 가지고 … 원불교 2008-06-23 1349
15 87. 일제하에서 원불교는 민족해방을 위해 무슨 일을 … 원불교 2008-06-23 1702
14 88. 원불교는 종말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349
13 89. 원불교는 통일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197
12 90. 원불교에 가면 무엇을 배우나요 원불교 2008-06-23 1242
11 91. 원불교는 낙태를 어떻게 생각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472
10 92. 유일신(하나님)과 법신불은 어떤 차이가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2100
9 93. 원불교는 이혼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317
8 94. 원불교는 환경 오염에 대해 어떤 입장을 가지고 … 원불교 2008-06-23 1252
7 95. 부모를 모시지 않으려는 세태에 대해 어떤 입장인… 원불교 2008-06-23 1173
6 96. 새벽종은 33번 저녁종은 28번을 치는데 무슨 뜻이… 원불교 2008-06-23 2098
5 97. 원불교는 인권 문제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 원불교 2008-06-23 1364
4 98. 원불교를 믿으면 신통력을 얻을 수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581
3 99. 원불교에서는 어떤 사업들을 하고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342
2 100. 원불교에서는 직업에 귀천이 있다고 생각하나요 원불교 2008-06-23 1387
1 101. 어떻게 하면 죽음의 길을 잘 다녀올 수 있나요 원불교 2008-06-23 1558
 
 
and or
회원가입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오시는길
서울시 종로구 원남동22-1 원불교 원남교당 (우)110-450 TEL: 02-762-9100, 02-762-9133
이메일: wwonnam@hanmail.net, FAX: 02-745-5987, Copyright (C) 2014 원남교당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