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마당

Home 37

CS Center

tel. 080-910-0600

am 9:00 ~ pm 6:00

토,일,공휴일은 휴무입니다.

02-916-6191
sales2@i-sens.com

열린마당

::: 로그인후 글쓰기 버튼이 나타납니다. 이용에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

105.7.19.코로나19-9단 임선인 교도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용석 조회 152회 작성일 2020-07-18 21:18

본문

코 로 나 19

9단 임선인 교도


 코로나 19로 모든 생활의 리듬이 깨어졌습니다. 일상적으로 해오던 출근,등교, 나들이 등등 모두 코로나를 생각하지 않고선 불가능해졌습니다. 한참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었을 때에는 공포감으로 많이 움츠러 들고 마음대로 할 수 없는 것이 참으로 답답하고 싫었습니다.  제가 하는 업무에서도 자가격리자 관리, 방역수칙 준수여부 점검 등으로 서로서로 날카로워진 감정을 추스르지 못하는 상황이 생기기도 부지기수였습니다. 그래서 매 순간‘이 런 날이 언제끝날까’에만 집착했던 것 같습니다.
 그러나 요즈음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완화되고 현재 상태에 많이 적응하고 평정심을 찾아가고 있습니다. 그토록 쓰기 싫었던 마스크도 안하면 어색하고 마스크 때문에 감기에도 안 걸린다며 더 좋아하게 된 걸 보면 완벽한 적응에 성공한 것 같기도 합니다. 자가격리 2주가 힘들어 화냈던 민원인들도 수긍하고 도리어 저에게 고생한다고 해주면 미소가 절로 지어집니다.
 또한 코로나19로 감사생활을 더 많이 하게 되었습니다. 이전에는 아무렇지 않게 생각했던 것들도 새삼 고맙습니다. 집 앞 놀이터에서 잠시 마스크를 벗고 뛰어놀 수 있게 된 것, 건강한 생활을 하기 위해서 몸을 더 챙길 수 있는 마음이 생긴 것, 우리가족과 내 스스로에게 더욱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이 많아진 것이 그것입니다.
 모든 일에는 나쁜 것만 있는 건 아닌거 같습니다. 나쁜 것만 보면 한숨만 나오지만 좋은 생각을 많이하고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하루하루 지내다 보면 걱정과 혼란이 많은 이 상황도 안정화를 찾고 마스크 벗고 웃으면서 모여 이야기 할 수 있는 날이 빨리 올 거라고 믿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