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마당

Home 37

CS Center

tel. 080-910-0600

am 9:00 ~ pm 6:00

토,일,공휴일은 휴무입니다.

02-916-6191
sales2@i-sens.com

열린마당

::: 로그인후 글쓰기 버튼이 나타납니다. 이용에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

104.9.29.가을의 문턱에서-13단 선타원 이혜선 교도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용석 조회 224회 작성일 2019-09-28 13:18

본문

가을의 문턱에서

13단 선타원 이혜선


 어느덧 그렇게 무더웠던 여름은 가고 어김없이 가을은 빠르게 다가와 더 높은
하늘과 청량한 가을 공기가 좋은 계절이 왔습니다. 사시사철 계절이 바뀌듯 인생도 그렇겠지요.

 꿈처럼 아름답던 날 그 날에 날 담아보네.
 언제나 내 맘 속에 그림처럼 숨 쉬는 꽃잎의 향기 같아.

 언젠가 잊혀 지겠지 그런게 인생인거야.
 아련한 기억 속에 묻어 둔 시처럼 자꾸만 흐려지네.

 가만히 뒤돌아보니 우리가 걷던 그 길엔 꽃잎은 피고지고 계절은 또 바뀌고
내 모습도 바뀌었네. 되돌아 갈순 없겠지.
 그런게 인생인거야. 지금 난 행복하네. 꿈꿔 오던 향기가 내 앞에 춤을 추네.

 아아아 닿을 수 있겠지 꿈결 같던 그 때로 지난 살아온 날들이 그려지는
노랫말이 좋아 흥얼거리다 옮겨 봤습니다.

 오늘이 앞으로 올 날 보다 가장 건강하고 행복한 날이라 생각하며 하루하루
감사하며 보은하고 살아가기를 염원해 봅니다.